HOME >> 포장기계/설비/부자재

커피믹스, 액상차에 대한 ‘가공식품 세분시장 현황조
농림축산식품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동필)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재수)는 커피믹스(조제커피)에 대한 ‘가공식품 세분시장 현황조사’ 보고서를 발간하였다.
이번 보고서는 개별 가공식품의 산업구조 변화 등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관련 자료를 수입·분석하여 품목별 시장 정보를 제공하는 것으로 2010년부터 시작하여 이번 보고서까지 총 42개 품목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 커피믹스
- 생산 추이 : 2013년 커피의 국내 생산량은 약 65만톤이며, 5년전에 비해 6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생산액은 약 1조 6천억원으로 약 92% 성장세를 나타냈다. 2013년 커피믹스의 국내 생산량은 약 26만톤(전체 커피의 39.2%), 생산액 기준으로는 8,679억원(전체 커피의 52.5%)으로 5년전에 비해 약 54%, 12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전체 커피생산량에서 커피믹스가 차지하는 비중이 한 때 56%(2006년)에 이르기도 하였으나, 이후 감소하는 추세로 나타나 2013년 기준으로 39.2%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 수출입 추이 : 커피믹스는 수입 보다는 수출 규모가 크며, 2000년 1,621톤에서 2013년 1만 6,865톤으로 수출량이 증가하였으며, 수출액도 454만 달러에서 8,035만 달러로 약 17.7배(5년전에 비해서는 약 5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국가별 수출액 추이 : 커피믹스는 일본, 중국, 러시아가 주요 수출국으로 전체 수출 시장의 약 50%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일본으로의 수출액은 2009년 74만달러에서 2013년 2,073만달러로 약 28배가 급증하여 전체 수출액의 약 25.8%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 국가별 수입액 추이 : 커피믹스의 수입 규모는 크기 않으나, 대부분은 미국 제품(2013년 수출액 기준 81.1%)으로 나타났다. 미국 커피믹스의 수입 규모는 2009년 약 20만 달러였으나 2012년에 급증하며 2013년에는 약 150만달러의 규모를 나타내었다.


- 주요 원료 현황 : 커피믹스를 포함한 커피류의 원료 중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것은 원유가 2만 7천여톤(44.5%, 국내산 100%)으로 가장 높으며, 그 다음으로 백설탕 1만 8천여톤(29.8%), 커피원두 1만 2천여톤(20.4%)로 나타났다. 커피 원두는 대부분 카페인이 함유된 생두형태로 수입되고 있으며, 수입량은 5년전(2009년 9만 7천톤)에 비해 2013년 10만 7,112톤으로 11% 증가하였으며, 같은 기간 수입액은 2억 340만 달러에서 3억 1,177만 달러로 3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커피 생두(카페인 함유)는 주로 베트남, 브라질, 콜롬비아에서 수입되고 있으며, 3개 국가가 전체 수입량의 64.7%(2013년 기준)를 차지하고 있다.


- 유통·판매구조 : 커피믹스는 대부분 B2C 시장으로 유통되고 있으며, 2013년 커피믹스의 소매점 매출액은 약 1조 1,665억원으로 할인점(41.2%), 체인슈퍼(24.2%), 독립슈퍼(20.1%)의 순으로 많이 판매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2년에 비해 2013년 커피믹스 매출액은 5.8% 감소하였으며, 2013년 3/4분기까지의 매출액 대비 2014년 같은 기간까지의 매출액도 약 9.7% 정도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설탕이나 크림이 들어가지 않은 인스턴트 원두커피를 소비하는 비중이 늘고, 커피전문점이 지속적으로 확대되면서 소비가 감소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 소비량 추이 : 국가별 1인당 커피 소비량은 핀란드, 노르웨이, 덴마크, 스웨덴 등 주로 유럽 국가로 나타났으며, 한국은 소비량이 2008년 1인당 2.91kg에서 2011년 3.38kg으로 4년간 약 17%가 증가하여 다른 국가에 비해 증가폭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커피믹스를 포함한 전체 커피 소비빈도도 소비량과 마찬가지로 꾸준히 늘어나고 있는데, 2007년에는 1주일에 약 8회 정도 커피를 마셨었는데, 2013년에는 12.3회로 그 빈도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커피는 단일 음식 중에서 주당 소비빈도가 12.3회로 가장 높은 품목으로 나타났으며, 배추김치(11.8회), 쌀밥(7회) 보다도 더 자주 먹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 국내시장 동향 : 국내 커피믹스 시장은 그 규모는 다소 감소하고 있지만, 커피전문점 커피의 영향으로 맛의 다양화(카푸치노, 바닐라 라떼 등), 형태의 다양화(컵 포장형 커피믹스 제품), 원두 개선 제품(인스턴트 원두커피) 등으로 꾸준히 시장에 대응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해외시장 동향 : 미국과 일본은 설탕이나 크림이 들어간 커피믹스 제품보다는 커피만 함유된 인스턴트 커피가 약 75.3%, 84%의 시장 점유율을 나타내고 있으나, 커피 가공품 시장이 빠르게 성장 중인 중국과 베트남은 크림·설탕이 들어간 커피믹스 제품이 시장점유율을 많이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었다.

□ 액상차
- 생산액 추이 : 액상차 생산량은 2008년 약 18.7만톤에서 2013년 37.9만톤으로 102%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생산액도 약 2천 5백억원에서 4천 6백억원으로 83% 증가하였다. 액상차는 ‘다류’ 전체 생산량의 87.7%, 생산액 기준으로는 59.0%를 차지하고 있어, 생산량에 비해 생산액 비중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 출하액 추이 : 연도별 액상차 출하량은 2008년 약 15.7만톤에서 2013년 22만톤으로 약 42% 증가하였으며, 출하액은 2008년 약 2천 7백억원에서 2013년 4천 7백억원으로 약 72%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소매 유통 추이 : 소매 유통 채널별 매출액 통계(POS, 닐슨컴퍼니코리아)에 따르면 2013년 액상차의 소매 유통 채널 매출액은 약 2,679억원이며, 편의점이 전체 매출액의 58.6%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소비시장 추이 : 2014년 3/4분기까지의 매출액 기준, 옥수수차가 23.9%로 가장 잘 팔리고 있었으며, 홍차(13.5%), 꿀차(6.9%) 순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옥수수차, 홍차, 꿀차의 매출 비중은 2012년 이후 계속 감소하고 있으며, 대신 새로 나오는 액상차(예. 헛개차, 마테차 등)가 많아지면서 기타 액상차의 비중이 2012년 35.2%에서 2014년 3/4분기 45.8%로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 국내시장 동향 : 액상차는 경기 변동이나 날씨 변화와 같은 외부 요인에 따라 소비 트렌드가 민감하게 반응하여 유행이 급격이 바뀌는 특징이 있어 새로운 원료(예. 헛개, 마테, 메밀, 도라지 등)를 사용한 액상차 및 칼로리 제로 액상차 등 다양한 제품이 시장에 지속적으로 출시되고 있다. 소비자들이 직접 과일 음료를 만들어 음용하는 ‘홈메이드 과실 에이드’, 디톡스 제품으로 주목받고 있는 ‘과실청’ 등이 새로운 음료 문화로 자리잡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해외 동향 : 해외 액상차 시장은 1가지 원료가 아닌 여러 원료를 혼합한 형태의 제품이 많이 출시되고 있으며, 유기농·공정무역·항산화 제품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다. 또한 우리나라와 달리 탄산이 들어간 제품도 많이 유통되고 있다. 2013년 기준 1조 3,466억엔 규모인 일본 액상차 시장은 녹차(47%), 홍차(20%)가 주로 많이 판매되고 있다.


중국은 2013년 기준 1,037억 위안 규모의 액상차 시장으로 2008년 498억 위안에 비해 2배 이상 성장하고 있다. 주로 판매되고 있는 제품은 밀크티, 허브티, 녹차, 홍자, 우롱차 등 다양한 제품으로 나타났다.


미국의 액상차 시장도 꾸준히 성장세를 나타내며 2013년 50억 달러를 나타내었다. 특히 비교 국가들과는 달리 탄산이 들어있는 액상차의 점유율이 8.7%로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또한, 영국 액상차 시장 규모는 1,276만 파운드이며(2013년 기준), 대부분 홍차 제품이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보고서의 보다 자세한 내용은 “식품산업 통계정보 시스템” (http://www.aTFIS.or.kr)에서 다운받아 볼 수 있다.


[2015-02-03]
Google
| 미디어 가이드 | 월간포장 정기구독 | 사이트맵 | 기사제보 | 문의하기 | 개인정보보호정책 | 찾아오는길 |
서울시 구로구 구로동 212-26 e-스페이스 611호
611, e-space, 212-26, GURO-DONG, GURO-GU, SEOUL, KOREA. II Tel : 02-6925-3475 II Fax : 02-6925-3476
for more information mail to : kip@packnet.co.kr II Copyright(c) All rights reserved packnet.co.kr Since 1999.09.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