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용자/마케팅

더페이스샵, 내용물 잘못 충전된 제품 자발적 리콜
제품 구분 용이하도록 라벨 디자인 바꿀 예정

한국소비자원(원장 김영신) 소비자안전센터는 더페이스샵의 ‘밀크플러스 카밍 모이스쳐 바디로션’ 제품 일부에 ‘바디클렌저’가 잘못 충전돼 판매되고 있어 해당 업체가 자발적 리콜 중이라고 밝혔다.

해당 제품은 더페이스샵의 OEM(Original equipment manufacturing, 주문자상표부착생산) 업체인 (주)한국콜마에서 2012년 1월 14일 생산한 제품으로, 동일상품명의 ‘바디클렌저’ 생산 중 해당 ‘바디로션’ 용기가 일부 혼입됨에 따라 로션제품에 바디클렌저가 잘못 충전돼 생산·판매된 것으로 확인 됐다.

더페이스샵은 잘못 충전된 리콜 대상 제품을 4월 3일 현재까지 56개 회수했다고 밝혔다.

주로 목욕 후에 몸에 발라 피부에 흡수시키는 ‘바디로션’과 달리 ‘바디클렌저’는 샤워할 때에 사용하는 것으로 반드시 씻어내야 하는 제품이다. 피부에 바른 후 장시간 방치하면 피부 자극 등을 일으킬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이에 한국소비자원은 소비자안전주의보 발령을 통해 동 제품을 구입한 소비자는 반드시 제조일자(2012.1.14)와 내용물을 확인하고, 리콜대상 제품인 경우, 판매처에 즉시 반품하도록 당부했다. 아울러 해당 업체에는 자발적 리콜을 권고해 해당 제품에 대한 회수 조치가 진행 중이다.

더페이스샵 측은 “향후 재발방지를 위해 제품 구분이 용이하도록 라벨 디자인을 변경하고, OEM 생산업체의 제조공정에 대한 품질관리와 검수 시스템을 보다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조나리 기자/olivelina@paran.com


[2012-05-04]
Google
식음료업계, 소포장 식음..
2022년까지 1회용품 사용..
SK종합화학 플라스틱 패..
㈜트윈벨미디어 스크린에..
CJ제일제당 ‘CJ제일제당..
(주)부쉬코리아 Industry..
| 미디어 가이드 | 월간포장 정기구독 | 사이트맵 | 기사제보 | 문의하기 | 개인정보보호정책 | 찾아오는길 |
서울시 구로구 구로동 212-26 e-스페이스 611호
611, e-space, 212-26, GURO-DONG, GURO-GU, SEOUL, KOREA. II Tel : 02-6925-3475 II Fax : 02-6925-3476
for more information mail to : kip@packnet.co.kr II Copyright(c) All rights reserved packnet.co.kr Since 1999.09.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