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 뉴스

「화이트바이오 산업 활성화 전략」 발표
산업통상자원부
「화이트바이오 산업 활성화 전략」 발표
바이오플라스틱 개발·보급에 박차 가해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지난 12월 3일 개최된 ‘혁신성장전략회의’를 통해 범부처 바이오 산업 혁신 TF에서 마련한 ‘화이트바이오 산업 활성화 전략’을 확정했다.
최근 미·EU 등 선진국은 플라스틱 쓰레기 문제 해결, 탄소 저감 등을 위한 산업적 대안으로 바이오플라스틱 등 화이트바이오 산업을 주목하고 있는 상황이다.
국내의 경우 석유화학(SK, LG화학 등) 및 발효전문(CJ제일제당 등) 대기업 중심으로 기술 확보 노력중이나 사업화 진전 속도가 더딘 상황이다.
최근 국내 기업들의 바이오플라스틱 투자 발표가 이어지는 가운데, 정부의 적극적인 초기수요 창출 노력이 필요하다는 전문가 의견이 있다.
이에 따라, 정부는 미래 유망산업인 화이트바이오 산업의 경쟁력을 확보를 위한 수요 창출 지원, 규제 개선, 기반 구축 등으로 민간 투자를 견인할 계획이다.
‘화이트바이오 산업 활성화 전략’의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 바이오플라스틱 개발·보급 확대
ㅇ (소재·제품화) 기존 플라스틱의 대체소재로 주목받고 있는 ‘생분해성 바이오플라스틱’ 개발을 위해 소재 제품화 및 신규 소재 발굴을 지원한다.
기 상용화된 PLA, PBAT를 활용한 제품화(제품 개발, 물성 개선 등) 우선 지원(20~, 산업부)하되, 바이오 기반 차세대 소재 개발 지원을 병행한다.
ㅇ (시장 창출) 실증사업을 통해 개발-보급-확산의 효용성 검증하여 생분해성 바이오플라스틱의 단계적 도입 확대로 대규모 수요창출한다.
ㅇ (인증제) 정부인증 시험평가방법 다양화, 생분해성 바이오플라스틱 특화 시험평가기관 구축 등 정보 제공 및 사용 촉진 기반을 마련한다.
ㅇ (폐기물 처리) 시장 확대 속도에 맞게 소규모 생분해 처리 실증부터 추진하여 별도 쓰레기 처리체계 검토 등까지 보급 기반을 마련한다.

󰊲 화이트바이오 고부가가치 제품 중심으로 밸류체인 강화
ㅇ (제품화 R&D) 다양한 응용기술 기반의 R&D 지원을 통한 산업을 확장한다. 합성생물학 등 바이오신기술 활용 균주개발 및 제품 고도화 지원, 의료용·화장품용 신소재 개발, 석유계 프리 천연 가소제 등 제품화를 지원한다.
ㅇ (규제개선) 유전자가위 등 바이오신기술 적용 산물을 활용한 화이트바이오 제품 개발 확대 전망, 규제개선을 통한 신기술 개발을 촉진한다.
ㅇ (파트너십) 바이오기업-화학기업 간 협력, 소재 공급기업-제품개발 기업 간 공동 개발, 파트너십 구축 등을 통해 산업 밸류체인을 고도화한다.

󰊳 산업군을 형성하기 위한 기반 구축
ㅇ (인재양성) 바이오기술과 화학공정기술 양 분야를 이해하고 이를 바탕으로 산업화에 기여할 수 있는 연구인력 및 현장 생산인력을 양성한다.
ㅇ (특허/수출 지원) 기존에 없던 차별화된 제품 개발이 많은 만큼 특허 창출 지원 및 판로개척 등 해외 수출을 지원한다.
ㅇ (기업 지원) 상용화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 대상 시제품 생산, 시험 평가 등을 위한 인프라 구축 및 사업화를 지원한다.

산업부 성윤모 장관은 “화이트바이오 산업은 최근 논의되고 있는 탄소 저감, 플라스틱 쓰레기 문제 등에 있어 유용한 해결책이 될 수 있음”을 강조하며, “정부는 화이트바이오 산업이 미래 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R&D 지원, 실증사업을 통한 초기시장 창출, 규제 개선, 기반 마련 등 다각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임을 밝혔다.


[2021-01-21]
Google
| 미디어 가이드 | 월간포장 정기구독 | 사이트맵 | 기사제보 | 문의하기 | 개인정보보호정책 | 찾아오는길 |
서울시 구로구 구로동 212-26 e-스페이스 611호
611, e-space, 212-26, GURO-DONG, GURO-GU, SEOUL, KOREA. II Tel : 02-6925-3475 II Fax : 02-6925-3476
for more information mail to : kip@packnet.co.kr II Copyright(c) All rights reserved packnet.co.kr Since 1999.09.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