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전체 뉴스

‘친환경 경영’ 카스 포장박스 재생용지 교체
오비맥주
캔 박스 단위로 포장 필름 두께도 대폭 축소

오비맥주(대표 배하준)는 ‘친환경 경영’의 일환으로 대표 브랜드 ‘카스(Cass)’ 맥주 패키지를 100% 재활용 가능한 상자로 전면 개선한다고 밝혔다.

오비맥주는 올 초 전국의 대형마트와 수퍼마켓 등 가정용 주류시장에 공급되는 카스 500밀리리터(㎖) 병맥주 포장상자를 100% 재생용지로 교체했다. 또, 640㎖ 병맥주는 100% 재생용지로 교체하는 작업을 진행 중이다.

캔맥주(355㎖, 500㎖)를 포장하는 플라스틱 필름도 한층 가벼워졌다.

오비맥주는 카스 캔을 박스 단위로 포장하는 필름 두께를 대폭 축소해, 연간 96톤(t)의 필름 사용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절감된 필름 96t은 250미터(m) 높이의 여의도 63빌딩 전체를 56번 포장할 수 있는 양이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카스 맥주의 친환경 패키지 리뉴얼을 단행했다”며 “국내 주류업계 선도기업으로서 친환경 패키지 적용을 확대하고, 지속가능한 경영을 실현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20-05-21]
Google
| 미디어 가이드 | 월간포장 정기구독 | 사이트맵 | 기사제보 | 문의하기 | 개인정보보호정책 | 찾아오는길 |
서울시 구로구 구로동 212-26 e-스페이스 611호
611, e-space, 212-26, GURO-DONG, GURO-GU, SEOUL, KOREA. II Tel : 02-6925-3475 II Fax : 02-6925-3476
for more information mail to : kip@packnet.co.kr II Copyright(c) All rights reserved packnet.co.kr Since 1999.09.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