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오피니언/인터뷰

좋은 패키징을 위해 좋은 장비가 뒷받침 되어야
[‘2008 미래 패키징 신기술 정부포상’ 공로상 수상자 인터뷰 }
강희수 이사 / 성안기계(주)
지난 5월 27일 KINTEX 전시장 그랜드볼륨에서는 지식경제부가 주최하고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포장기술종합지원센터가 주관하는 ‘미래 패키징 신기술 정보포상’에 대한 시상식이 거행되었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개인부분 공로상에 (사)자원순환포장기술원의 김청 원장이 지식경제부장관상을 수상하였으며, 공로부문 한국생산기술원장상에는 지식경영인 부분에 서림하이팩(주) 송주용 대표이사, 혁신기술인 부문에 성안기계(주) 강희수 기술이사, 미래패키징인 부문에 고려대학교 생명과학대학 정성균씨 등이 수상하였다.

이번 공로상 수상자들은 패키징 전문인으로 오랜 동안 패키징 분야의 업무를 진행해 오면서 모든면에서 모범이 되는 활동을 펴오고 있다. 이번 공로상 수상자들에게 수상 소감과 함께 평소 패키징 산업을 바라보는 생각들을 들어보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 편집자 주 -

먼저 공로상 수상에 대한 소감을 말씀해 주십시오.

금번 제2회 미래 패키징 신기술 정부포상에서 개인부분의 혁신기술인상을 수상하게 된 것을 개인적으로나 회사를 대신하여 많은 감사를 드립니다.

이는 개인의 영광보다는 기술 개발에 함께 불철주야 노력하신 주위의 모든 분들과 국내 포장산업 기술 발전을 위해 힘쓰고 계시는 분들의 공로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이러한 분들에게 아낌없는 칭찬과 격려를 부탁드립니다.

이사님께서는 그라비아 인쇄기 및 가공기 등 패키징 기계분야에서 일해오신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현재 하시고 계신 일에 대해 보다 자세하게 말씀해 주셨으면 합니다.

성안기계는 그라비아 인쇄기 제작을 시작으로 해서 연포장 공정에 관련된 드라이 라미네이터, 압출 라미네이터, 코터 등을 전문적으로 제작하는 컨버팅 기기 제작회사입니다.

이 분야에서의 제작 설계는 단순한 기구 설계가 아닌 web handling, 전기, 제어, utility, 생산 공정 및 운전 그리고 원부자재의 특성에 대해서도 알아야 하는 광범위한 지식을 요구하는 분야입니다.

이는 많은 학습과 교육 및 현장 경험을 통해서만 이루어 질 수 있습니다. 또한, 지속적인 연구개발 및 벤치마킹을 통한 신모델 개발 및 성능 테스트, 주요 컴포넌트 국산화를 위한 시제품 개발, 컴퓨터 시뮬레이션을 통한 해석 설계 등을 실행하여 그 성능이 입증되고 안정적인 시스템을 개발하여야 세계적인 기술 수준에 도달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고객과의 기술협의를 통한 고객의 needs를 설계에 반영하고 특히, 미주 및 유럽 고객과의 상담에서 선진 기술의 동향 및 수준을 파악하여 국내 기술의 발전에 도움이 되고 해외 선진국에 대한 기기 수출에 있어서도 국제적으로 인정받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 입니다.

이번 공로상 수상의 주요 업적으로 “고속형 압출기 설계 및 제작”으로 알고 있습니다. 이에 대한 내용을 말씀해 주십시오.

국내의 압출 코팅 산업은 아직도 많은 사업장에서 저속 운전 및 소폭의 원단을 사용함에 따른 생산성의 문제에 직면해 있습니다. 주요 원인은 고속 운전 및 장폭의 원단을 사용하기 위해서는 고속 압출기 및 생산 라인을 수입에 의존할 수밖에 없었기 때문입니다.

성안기계에서 개발되어 제작되는 압출기는 기술에 있어 선진국 수준과 같고 주요 사양이나 melt 품질에 있어서도 동등한 위치에 있습니다.

불과 3년 전에 개발되었음에도 불구하고 현재 매년 15대 정도의 압출기를 제작 공급하고 있으며 국내외 시장에서의 판매는 지속적인 성장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공압출을 통한 multi-layer, 고품질, 고속 및 광폭의 압출 코팅을 통해 고부가 가치와 생산성을 동시에 꾀할 수 있어 국내 포장 산업의 발전 및 고부가가치 포장재의 연구 및 생산에 기여하고 있으며 고가의 장비를 수입 대체할 수 있는 기술력을 지니게 되었습니다.

또한, 세계적으로도 제작업체가 극히 한정되어 있는 멸균 포장재를 만드는 속도 500mpm의 고속 압출 코팅 라인은 단적으로 당사의 압출 코팅 라인의 기술 수준을 말해주고 있습니다.

이러한 기술력은 국내의 포장 산업을 한 단계 발전시킬 수 있는 중요한 계기를 만들게 되었고 국제 시장에 있어서도 국내 생산 포장재 수출에 있어 경쟁적 우위를 점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다양한 패키징 분야에서도 이사님께서 종사하시는 컨버팅 설비 분야의 발전을 위해 필요한 부분이 무엇이 있으며, 이를 위해 어떤 것이 진행되어야 할지 평소 가지고 계시던 견해를 말씀해 주십시오.

과거에 수입기계를 모방하여 제작하던 틀을 벗어나 기초 설계에서부터 응용 설계에 이르기까지 관련된 기술 및 역학에 대한 지식을 습득하고 접근할 수 있어야 합니다.

이는 모든 컨버팅 기기에서 필요로 되는 건조기의 특성 및 성능, 각종 롤러에 대한 이해 및 설계 특성, 원부자재에 대한 기초 지식 및 주변 설비에 대한 이해 등 다양한 지식이 요구됩니다. 이를 실현할 수 있는 인적 자원의 확보가 제일 중요하다고 생각됩니다. 또한, 체계적인 교육을 통한 연구 개발 인력 양성에 많은 투자를 하여야 합니다.

제가 근무하고 있는 성안기계는 2005년부터 2년 동안 서울시 소재 대학교와의 산학협연을 통해 고속형컨버팅 기기를 설계, 제작 및 운영하는데 관련하여 핵심이 되는 9개 연구과제를 성공적으로 마쳐 국내 컨버팅 기기 관련 기술을 과학적이고 체계적으로 정립하고 이 분야에 있어서 학계의 기술 발전 방향을 세우는데 노력하였습니다.

앞으로도 기업간, 산학간의 공동 연구를 통해 학문적, 실험적 연구가 계속되어야 하겠습니다.

국내에서 패키징 분야의 산업적 위치는 어느 정도라고 보시며, 앞으로 패키징 산업에서 이사님이 추진해 나가고 싶은 부분이 있다면 어떤 것이 있는지요?

패키징은 소비자 누구나가 매일 접하는 식료, 음료, 화장품, 생활용품 등을 포함한 포장재를 다루는 산업입니다. 이는 곧 내용물에 대한 생산 과정이나 유통, 보존, 폐기 등을 포함하므로 관련 산업과의 연계성이 아주 높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앞으로는 친환경적인 포장 및 recycling에 대한 요구가 더 커지게 되므로 이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 및 사회에서의 역할이 점점 확대될 것입니다. 패키징은 또한 최종 소비자에 공급되는 제품의 얼굴입니다 패키징은 디자인이며, 디자인은 대한민국이 세계 강대국이 되기 위해 꼭 발전되어야 할 산업입니다.

그렇지만, 이 분야에 종사하시는 분들을 제외하면 그다지 잘 알려져 있지 않은 산업이 아닌가 싶습니다. 좋은 패키징을 만들기 위해서는 좋은 장비가 있어야 합니다.

안정성, 생산성, 가격, 유지 보수 등을 모두 갖춘 장비만이 고품질의 패키징 제품을 생산할 수 있습니다. 국내의 일부 기반 기술이 아직은 선진국과의 많은 격차를 보이고 있는데 이를 극복하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앞으로도 보다 선진화된 장비의 구조 설계 기술부터 전기, 전자 제어 시스템 및 고객 편의성을 위한 시스템 개발에 많은 시간과 노력을 기울일 것 입니다. 또한, 이를 위한 인력 양성 및 교육 프로그램을 보다 더 체계적으로 정비할 계획입니다.

앞으로의 계획이나 기타 포장인들에게 전해주고 싶은 말씀이 있다면 해주십시오.

패키징 산업을 더욱 발전시키기 위해서는 우선, 전문 인력을 양성할 수 있는 대학이나 기관이 충분한지, 이 분야에 대한 사회적 기능이나 역할 그리고 이미지가 잘 전달되어져 있는지 궁금합니다.

또한, 각 분야의 기술 및 정보가 서로 공유되는 창구가 마련되어 있어야 합니다. 소비자에 대한 적극적 홍보도 필요하다고 봅니다. 패키징 산업을 일반 소비자에게 잘 알릴 수 있는 적극적인 사업 또는 수단이 있어야 합니다.

예를 들어 패키징 산업 전반에 대한 다큐멘터리 같은 기획물을 체계적으로 제작하여 방송을 한다면 소비자에게 깊은 인상을 심어줄 수도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교육을 통한 인적 자원 개발을 통해 각 기업에서 중복된 투자를 하지 않고 신기술을 공유할 수 있는 방법을 찾아야 합니다.

최근에 한국생산기술연구원 산하 포장기술지원센터에서 “한국패키징산업 발전협의회” 및 소 위원회를 설립하여 패키징 기술 발전 및 인적 자원을 육성하기 위한 프로그램을 준비 중인데 지속적으로 추진되었으면 합니다.


[2008-07-21]
Google
| 미디어 가이드 | 월간포장 정기구독 | 사이트맵 | 기사제보 | 문의하기 | 개인정보보호정책 | 찾아오는길 |
서울시 구로구 구로동 212-26 e-스페이스 611호
611, e-space, 212-26, GURO-DONG, GURO-GU, SEOUL, KOREA. II Tel : 02-6925-3475 II Fax : 02-6925-3476
for more information mail to : kip@packnet.co.kr II Copyright(c) All rights reserved packnet.co.kr Since 1999.09.01